처음으로     

 

 

ʾ

|
 

 

美 재무부, 한국 환율관찰대상국 유지

기자명 : 시사주간지… 입력시간 : 2021-04-17 (토) 19:38
서울 중구 KEB하나은행에서 은행 관계자가 달러를 정리하고 있다. 뉴스1

서울 중구 KEB하나은행에서 은행 관계자가 달러를 정리하고 있다. 뉴스1

미국 재무부는 16일(현지시간) 조 바이든 대통령 취임 후 낸 첫 환율보고서에서 한국을 환율관찰대상국 명단에서 유지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미 재무부는 이날 '주요 교역국의 거시경제 및 환율정책 보고서'(환율보고서)를 내고 한국을 비롯해 중국, 일본, 독일, 이탈리아, 싱가포르,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를 관찰대상국 명단에 유지한다고 발표했다. 아일랜드와 멕시코는 관찰대상국 명단에 새롭게 포함됐다.  
 
관찰대상국 판단 기준은 ▶지난 1년간 200억달러 초과의 현저한 대미 무역 흑자 ▶국내총생산(GDP)의 2%를 초과하는 상당한 경상수지 흑자 ▶12개월간 GDP의 2%를 초과하는 외환을 순매수하는 지속적·일방적인 외환시장 개입 등이다. 3가지 중 2가지를 충족하거나 대미 무역흑자 규모 및 비중이 과다하면 관찰대상국으로 분류된다.
 
한국은 이번에도 대미무역 흑자와 경상수지 흑자 등 2개 부문에서 관찰대상국 기준에 해당했다.

[출처: 중앙일보] [속보] 美 재무부, 한국 환율관찰대상국 유지
 


 
 
 
 
 
 
 
 
 
 
 
 
 
 
 

시사주간지뉴스타임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취재요청 | 제휴문의

 

Copyright©2013. 시사주간뉴스타임 All rights reserved.
시사주간뉴스타임 서울시 중구 퇴계로45길 31-15(예관동 70-16번지) 3,4층
관리자이메일E-mail : ssjj5008@naver.com 대표전화 : 02-2285-5687 /팩스 02)2285-5688
발행인/대표자 : 김성진(김재팔) 잡지등록증:서울 중,마00031
시사주간뉴스타임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