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ʾ

 

 

 

김정은, 北-中우의탑에 헌화…"혈연유대 대이어 계승"

기자명 : 관리자 입력시간 : 2021-07-29 (목) 08:26
북한 김정은 노동당 총비서가 6·25전쟁 정전협정 체결 68주년을 계기로 28일 북중 우의탑을 찾았다고 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29일 보도했다. 노동신문=뉴스1

북한 김정은 노동당 총비서가 6·25전쟁 정전협정 체결 68주년을 계기로 28일 북중 우의탑을 찾았다고 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29일 보도했다. 노동신문=뉴스1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6·25전쟁 정전협정 체결 68주년을 맞아 북·중 우의탑에 헌화하며 '양국의 혈연적 유대를 계승할 것'이라고 밝혔다.
 
29일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동지께서 조국해방전쟁 승리 68돌에 즈음하여 7월 28일 우의탑을 찾으셨다"며 "총비서 동지께서는 (…) 혈연적 유대로 맺어진 조중친선은 공동의 위업을 위한 한길에서 대를 이어 굳건히 계승될 것이라고 말씀하셨다"고 보도했다.
 
김 위원장은 "가장 혹독하고 힘든 고비를 겪을 때 우리 인민의 성스러운 역사적 투쟁을 피로써 지원한 중국 인민의 고귀한 넋과 공적은 번영하는 사회주의조선과 더불어 불멸할 것"이라고 했다.
 
그가 우의탑에 보낸 화환엔 '전체 조선 인민의 이름으로 숭고한 경의를 표합니다. 조선인민을 대표하여 김정은'이라는 글귀가 쓰였다.
 
김 위원장의 참배에는 조용원·리일환·정상학 당 비서, 박정천 군 총참모장, 권영진 군 총정치국장, 리영길 국방상 등이 동행했다. 
 
또 최근 실각한 것으로 알려진 리병철 당 중앙군사위원회 부위원장도 함께했다. 통신은 리 부위원장을 노동당 비서들 다음으로 호명했지만, 군 수뇌부 4인 중에서는 맨 먼저 호명했다.

[출처: 중앙일보] 김정은, 北-中우의탑에 헌화…"혈연유대 대이어 계승"
 


 

 
 
 
 
 
 
 
 
 
 
 
 
 
 
 

시사주간지뉴스타임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취재요청 | 제휴문의

 

Copyright©2013. 시사주간뉴스타임 All rights reserved.
시사주간뉴스타임 서울시 중구 퇴계로45길 31-15(예관동 70-16번지) 3,4층
관리자이메일E-mail : ssjj5008@naver.com 대표전화 : 02-2285-5687 /팩스 02)2285-5688
발행인/대표자 : 김성진(김재팔) 잡지등록증:서울 중,마00031
시사주간뉴스타임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